상세 컨텐츠

본문 제목

태국 크라비 신혼여행 3일차 - 카약킹 투어

여행

by 린이파파 2021. 8. 9. 12:56

본문

2018.12.18

태국 신혼여행

태국 크라비 카약킹 투어

태국 하면 빼 놓을 수 없는 카약킹.
우리가 간 크라비 지역에는 맹글로브 숲 사이로 카약킹을 할 수 있는 곳이 있다.
현지 가이드를 통해 우리가 찾아 간 이 곳은 직접 카약킹을 몰아 투어 하거나,
현지인에게 소정의 팁을 주고 편하게 카약에 기대어 구경만 할 수도 있다.

 


-


-


-

우리는 허니문이기 때문에. 현지인에게 카약 노젓기를 맡기고
편하게 앉아 풍경을 감상했다.

날이 여느 때 보다도 더운 날씨라
노를 저어준 아저씨에게 너무 감사할 따름이었다.


우리의 카약을 대신 운전해 줄 현지인.
카약 투어를 하는 동안 친절하게 설명도 해주시고, 동.식물을 손수 채집 해주기도 하고
덕분에 좋은 경험도 하고, 우리의 추억을 멋지게 사진으로 남길 수 있었다.

-

 

카약 투어 출발!

본격적으로 카약 투어가 시작 되었다.
드넓은 강을 향해 카약을 타고 매우 빠른 속도로 노를 저어 간다.


-


저 멀리 멀어지고 있는 카약 출발지.
출발하기 전엔 미처 몰랐는데 멀리서 보니 매우 타일랜드 스러운 모습이다.


-


-


-


-

 

 

-

강 중심부를 향해 달리다 보니 어느덧 수풀이 보이는 지점까지 다달았다.
제법 카약킹을 하는 사람들이 많다.

하지만, 우리 같이 현지인에게 노를 맡기고 편하게 앉아 투어하는 이들은 찾아볼 수 없었다.
투어를 마치고 돌아가는 몇몇 커플이 보였는데,
결코 표정들이 밝지만은 않다. ㅎㅎ

 


-

 

 


-

-
-

원숭이 서식지 발견

원숭이들이 서식하는 작은 섬에 도착했다.
원숭이들은 섬 안에서만 활동 하는데, 썰물 시간에 강물이 빠지면
갯벌에서 게와 작은 물고기들을 잡아 먹으며 산다고 한다.


-


-


-


-


노를 저어준 현지 가이드 아저씨가
원숭이들에게 장난을 치자 매우 공격적으로 돌변한다.

원숭이들은 가이드에게 돌을 던지기도 한다.

 

 

 

-
-

맹글로브 숲 도착

드디어 우리가 그토록 보고 싶었던 맹글로브 숲에 도착했다.
뙤약볕 아래에서 더위를 마시며 힘들게 이 곳까지 온 보람이 있다.

맹글로브 숲은 기대 이상으로 시원했고, 조금은 스산한 느낌이었다.
주의 깊게 이곳 저 곳을 헤집고 다니면
뜻밖의 생물들을 만날 수 있을 것 같은 느낌이다.


-


-


-

-
-

아니나 다를까 다슬기 같이 생긴 녀석을 만났다.
현지 가이드가 친절히 웃으며 설명해 주셨는데,
당췌..영어가 약한 우리는 알아듣질 못했다.

-
-

투어 종료. 느낀 점.

약 두어시간 정도 투어를 했던 것 같다.
카약킹 투어는 딱히 투어 시간이 정해져 있지 않은 듯 하다.
카약을 타고 이리 저리~ 방황하다
호기심 생길 만한 것을 발견하면 알아서 나름대로 놀고,
날이 너무 덥다면 중간에 카약에서 내려 물놀이도 즐길 수 있고.

맹글로브 숲은 기대 이상이었고,
개인적인 생각이지만, 현지 가이드에게 팁을 조금 주고 노를 맡긴다면,
많은 것들을 경험하고 설명들을 수 있는 무척 유익한 투어가 되지 않을까 싶다.


우리의 태국 신혼여행 3일차 오전 일정은 이렇게 마무리 되었다!

수고해 주신 가이드 아저씨께 매우 깊은 감사를 드린다.

-

 

 

 

 

반응형

관련글 더보기

댓글 영역